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신성여자중학교

통합검색

검색열기

함께 여는 미래, 행복 제주교육

학교법인

메인페이지 학교법인 이사장인사


이사장인사

  

형제애로 경천애인(敬天愛人)의 발걸음을 내디딥시다!

오늘날은 어느 때보다 변화의 물결이 빠릅니다. 세계 곳곳이 그렇겠지만, 우리가 사는 제주에서도 이러한 현실을 쉽게 체감할 수 있습니다. 많은 관광객들이 들어오고 자연 환경을 파괴하는 일, 사회 관계망을 해쳐 공동체를 위협하는 일들이 그만큼 커지고 있습니다. 성장만을 추구하는 세태속에서 욕심은 멈출 줄 모릅니다.

이러한 시대 상황속에서 소명 의식을 갖춘 인재의 양성은 그래서 시급하고도 절실합니다. 우리 신성학원은 100년 이상의 역사와 전통을 가진 명문사학으로서의 자부심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곳을 거쳐 간 인재들이 한국 사회와 제주 곳곳에서 엄청난 역량과 헌신을 통해 기여하고 있는 이야기를 듣습니다.

무엇보다 우리 학원은 가톨릭 재단에서 만든 사학이기에 교회의 가르침인 성경의 가치를 교육안에 녹여내고 그 가치를 오늘의 시대에 맞게 적용하면서 변화의 키워드를 발굴하고 이를 미래 세대를 위한 혁신 가치로 세우는 일이 중요하다고 여깁니다. 단순히 종교나 지식을 가르치려는 일방적인 전달이 아니라, 살아있는 시대의 징표를 제대로 깨닫고 다 함께 잘 살아갈 수 있는 시대의 파수꾼으로서 거듭 태어나는 것입니다.

저는 무엇보다 우리 신성학원의 교훈인 경천애인(敬天愛人)을 구체적으로 살아가는 것으로 형제애를 강조하고자 합니다. 지금은 그 어느 때보다도 형제애의 실천이 필요한 시간입니다. 형제애는 하느님 사랑의 빛에서 출발하여 우리 삶의 일상에 이르기까지 연결되어야 하는 선물입니다.

언제나 신성학원 구성원 모두가 영육간에 건강하시고 형제애의 깃발로 경천애인의 발걸음을 내딛는 여정이길 바랍니다.